‘배틀트립’ 성시경∙박준우, 이탈리아 볼로냐 ‘논스탑 에피타이저’ 먹방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배틀트립’/사진제공=KBS2

KBS2 ‘배틀트립’에서 성시경, 박준우가 ‘볼로네제’ 소스의 본고장이자 이탈리아 대표 미식도시 ‘볼로냐’로 향한다.

오는 24일 방송되는 ‘배틀트립’은 ‘MC특집-미식여행’을 주제로 MC 이휘재와 셰프 이원일, MC 성시경과 박준우가 팀을 이뤄 두 번째 미식 여행 설계 배틀을 펼친다. 

지난 첫 번째 미식 여행 배틀에서는 이휘재와 이원일이 승리했다. 이에 성시경과 박준우는 두 번째 여행 설계 배틀에서 승리 의지를 불태웠다.

성시경과 박준우는 맛있는 음식이 너무 많아 살이 찔 수 밖에 없는 ‘미식의 도시’ 볼로냐에서 폭풍 먹방으로 시청자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특히 성시경은 “볼로냐는 바로 나의 도시다”라며 엄청난 먹거리에 들뜬 마음을 드러냈다.

제작진에 따르면 발길이 닿는 곳마다 음식 천국이 펼쳐져 성시경과 박준우는 참새가 방앗간을 그냥 지나칠 수 없듯이 자주 발걸음을 멈췄다고 한다. 특히 두 사람은 에스프레소를 시작으로, 1인 1 즉석 샌드위치, 아란치니 등을 먹었다. “이건 전채 요리야 입맛을 돋울 뿐이지”라고 의기양양한 미소를 지으며 ‘논스탑 에피타이저’ 먹방을 선보였다고 한다.

특히 성시경은 “그 동안 내가 속았구나”라며 ‘볼로네제’ 소스의 본고장인 ‘볼로냐’에서 맛 본 ‘라구 파스타’의 맛에 뜻밖의 평을 전했다고 한다. 성시경을 감동케 한 ‘라구 파스타’의 맛평가에 관심이 모아진다.

‘배틀트립’은 매주 토요일 오후 9시 20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