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장금이 보고있다’ 신동욱X권유리X김현준, 삼각 로맨스의 향방은?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예능 드라마 ‘대장금이 보고있다’ 방송 화면

MBC 예능 드라마 ‘대장금이 보고있다’(연출 선혜윤 오미경)에서 권유리, 신동욱, 김현준의 삼각로맨스가 궁금증을 모으고 있다.

지난 22일 방송된 ‘대장금이 보고있다’에서는 ‘김치’를 주제로 ‘쿡잼봇’ 한정식(김현준)이 어머니 이혜정과 함께 ‘빠알간~ 김치이불 덮었닭’을 선보였다. 

복승아(권유리)는 한정식과의 요리 수업을 위해 삼남매의 집을 찾게 되었고, 한산해(신동욱)와 정식 형제가 승아를 신경 쓰는 모습이 그려지며 삼각 로맨스가 펼쳐졌다.

또 개그우먼 김지민은 극중 한진미(이열음)와 민혁(이민혁)이 참여한 금연 캠페인 프로그램 진행자로 깜짝 출연했다. 자신의 유행어 “느낌 아니까~”를 자연스럽게 구사하며 극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대장금이 보고있다’는 오로지 먹는 게 낙이고, 먹기 위해 사는 삼남매의 로맨스와 먹방을 담는다.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