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니 ‘솔로’, 차트 롱런 굳히기…MV 7천만 뷰 돌파 ‘女 솔로 최단기간 돌파’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블랙핑크 제니 ‘SOLO’공식 이미지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블랙핑크 제니가 첫 솔로곡 ‘솔로(SOLO)’ 12일째 국내 음원차트를 점령하며 ‘솔로 아티스트’로서 고공행진 중이다.

23일 오전 9시 기준 ‘솔로’는 국내 최대 음악사이트인 멜론을 비롯해 엠넷, 지니, 소리바다, 올레 등 주요 실시간 차트에서 나란히 1위를 차지했다.

제니는 막강한 화력을 뽐내고 있다. 음원 강자들의 컴백과 신곡 공세에도 불구, 제니의 ‘차트 롱런’ 굳히기가 눈길을 끈다. 특히 멜론을 비롯한 네이버, 올레, 벅스, 소리바다, 지니, 엠넷, 몽키3 등 전 음원사이트에서 발표한 11월 2주차 주간차트에서 ‘퍼펙트 올킬’을 달성했다. 이처럼 제니는 실시간과 일간차트 1위에 오르는 것에 그치지 않고 주간차트까지 점령하며 거침없는 질주를 이어가고 있다.

더불어 ‘솔로’ 뮤직비디오는 어제 오후 8시 공개 10일 2시간 만에 7천만뷰를 넘으며 한국 여자 솔로가수 사상 최단기간 돌파 기록을 또 세웠다. 지난 12일 공개된 뮤직비디오는15시간 만에 1천만뷰 돌파한 데 이어 가파른 조회수 상승으로 공개 4일 14시간만에 5000만뷰, 6일 만에 6000만뷰를 달성하기도 했다. 다시 나흘 만에 1천만뷰를 더하며 여성 솔로 최단 기간 돌파 기록을 거듭 경신했다.

이처럼 자신의 존재감을 톡톡히 입증하고 있는 제니는 오는 25일 SBS ‘인기가요’를 통해 첫 컴백 방송을 갖는다. 첫 솔로 방송 무대인 만큼, 팬들의 기대감은 최고조에 달하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