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진영 언니 홍선영 “거짓말 안된다는 동생 말에 ‘미우새’ 출연 결심, 관심 감사해”

[텐아시아=우빈 기자]

가수 홍진영, 언니 홍선영 / 사진제공=뮤직K엔터테인먼트

가수 홍진영의 친언니 홍선영 씨가 SBS ‘미운 우리 새끼’ (‘미우새’)출연 소감을 전했다.

지난 18일 방송된 ‘미우새’에서는 최초 ‘여자 미우새’로 출연한 홍진영과 함께 친언니 홍선영 씨가 등장하며 화제를 모았다. 방송 후 다음 날까지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홍진영 언니’, ‘홍선영’, ‘홍진영’ 등이 오르며 그 인기를 입증했다.

이에 홍선영 씨는 동생 홍진영의 소속사 뮤직K엔터테인먼트를 통해 “먼저 뜻밖에도 큰 관심을 주셔서 감사드린다. 사실 전혀 기대도 안 했고, 괜히 저 때문에 동생에게 피해가 갈까봐 출연 고민도 많이 했지만 이렇게 많이 좋아해주셔서 너무 감사드리고 또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출연한 계기에 대해 “(진영이와는) 단 한 번도 떨어져 살아본 적이 없었기 때문에 진영이에게 섭외가 들어왔을때, 언니랑 같이 사는데 언니없이 나가면 시청자들에게 거짓말을 하는 게 된다는 동생의 말에 출연을 결심하게 됐다”며 이어 “그냥 편하게 있는 그대로의 모습을 보여드리고자 생각했고, 시청자분들도 주변에서 쉽게 볼 수 있는 현실자매들의 일상적인 모습에 재밌게 봐주신 것 같다”고 말했다.

25일 ‘미우새’ 방송을 앞둔 홍선영 씨는 “지난 방송보다 더 흥이 넘치고 즐거운 저희 자매의 일상을 보실 수 있을 것 같다. 많은 기대와 시청 부탁드릴게요”라며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였다.

한편 홍자매의 마트 나들이와 요리하는 모습이 담긴 ‘미우새’는 오는 25일 저녁 9시 5분에 방송될 예정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