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아라 출신 지연, 파트너즈파크 전속 계약 체결… 한예슬·구혜선과 한솥밥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티아라 출신 지연 / 사진제공=파트너즈파크

그룹 티아라 출신 지연이 파트너즈파크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파트너즈파크는 “배우와 가수로 활동해 온 지연의 국내 매니지먼트를 전담하게 됐다”면서 “파트너즈파크만의 전문적이고 차별화된 서포트로 다양한 분야에서 재능을 뽐내는 박지연의 국내 활동을 전폭적으로 지원할 것이며, 지연이 좋은 작품을 통해 많은 분들과 소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도울 것”이라고 23일 밝혔다.

박지연은 2009년 티아라로 가요계에 데뷔한 후 ‘거짓말’ ‘보핍보핍’ ‘너 때문에 미쳐’ ‘롤리폴리’ ‘러비더비’ ‘Cry Cry’ 등 수많은 히트곡을 발표하며 트렌드를 대표하는 아이돌로 자리잡았다. 특히 2014년 솔로 앨범 ‘Never Ever’로 실력과 카리스마를 겸비한 가수라는 평을 받으며 솔로 가수로도 인정 받았다.

뿐만 아니라 KBS ‘공부의 신’ ‘드림하이 2’, MBC ‘미스 리플리’ ‘트라이앵글’과 영화 ‘고사2’ ‘노미오와 줄리엣’ ‘해후’ 등을 통해 연기자로 영역을 넓힌 지연은 국내외를 오가는 자타공인 만능 엔터테이너로 자리했다.

이처럼 끊임없는 활동으로 자신만의 독보적인 필모그래피를 쌓아온 그녀가 다년간의 노하우와 경험을토대로 독보적인 인프라를 구축한 파트너즈파크와 함께 새 출발하며 선보일 시너지에 팬들 뿐 아니라 관계자들의 이목도 집중되고 있다.

한편 파트너즈파크는 한예슬, 구혜선, 차주영 등 개성과 실력을 갖춘 배우들이 속해있는 배우 매니지먼트 회사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