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정오 TV조선 대표 사퇴…”자식을 제대로 가르치지 못한 저를 꾸짖어 주십시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방정오 TV조선 대표이사 전무. / 제공=TV조선

방정오 TV조선 대표이사 전무가 자신의 초등학생 딸의 운전기사 폭언 논란에 대해 “머리 숙여 사과한다”라며 사퇴를 표명했다.

방정오 대표는 22일 공식 보도자료를 내고 “제 자식 문제로 물의를 일으킨 점 머리 숙여 사과드립니다. 자식을 제대로 가르치지 못한 저를 꾸짖어 주십시오”라고 밝혔다. 이어 “운전기사분께도 마음의 상처를 드린데 대해 다시 사과 드립니다. 저는 책임을 통감하며 TV조선 대표직에서 물러나겠습니다”고 덧붙였다.

앞서 방 대표의 딸이 운전기사에게 폭언한 내용이 담긴 음성파일이 공개돼 화제를 모았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