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PHOTO]빅스 홍빈 ‘오늘은 배우로 종방연 왔어요’

[텐아시아=조준원 기자]빅스 홍빈이 22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한 음식점에서 열린 tvN 수목드라마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 종방연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

빅스 홍빈,하늘에서 내린 일억개의 별

빅스 홍빈이 22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한 음식점에서 열린 tvN 수목드라마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 종방연에 참석하고 있다.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이하 ‘일억개의 별’)은 괴물이라 불리는 위험한 남자 무영(서인국 분)과 그와 같은 상처를 가진 여자 진강(정소민 분) 그리고 무영에 맞서는 그녀의 오빠 진국(박성웅 분)에게 찾아온 충격적 운명의 미스터리 멜로 드라마다.

서인국, 정소민, 박성웅, 서은수 등이 출연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