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성경, 타이페이서 첫 해외 팬미팅…’BE JOYFUL’ 내달 1일 예매 시작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이성경 타이페이 팬미팅 포스터/사진제공=YG

배우 이성경이 생애 첫 해외 팬미팅을 개최한다.

이성경은 내년 1월 19일 ‘2019 “비 조이풀” 팬미팅 인 타이페이(2019 “BE JOYFUL” Fan meeting in Taipei)’로 팬들과 만난다.

연기 데뷔작인 ‘괜찮아 사랑이야’부터 ‘치즈인더트랩’ ‘닥터스’ ‘역도요정김복주’ 등에서 남다른 존재감으로 주목받은 이성경은 국내를 넘어 한류 팬들에게도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이성경은 뷰티 프로모션으로 서울을 비롯해 쿠알라룸푸르, 홍콩, 싱가포르, 상해, 난징 외 해외 팬들과 꾸준히 만남을 가지긴 했지만, 정식 팬미팅을 개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최근 영화 ‘걸캅스’ 촬영을 마친 이성경은 팬미팅을 위해 직접 아이디어 회의에 참석하고 무대를 준비하는 등 열과 성을 다하고 있다. 감미로운 노래 선물과 함께 팬들과 가까이서 호흡할 수 있는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했다. 타이틀 ‘BE JOYFUL’처럼 즐겁고 흥 넘치는 시간을 준비하겠다는 각오다.

 ‘이성경 2019 “비 조이풀” 팬미팅 인 타이페이’는 오는 12월 1일 정오(현지시각)부터 KKTIX를 통해 예매할 수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