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촬영장 비타민”… ‘톱스타 유백이’ 전소민, 볼에 바람 넣고 ‘애교 폭발’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톱스타 유백이’ 전소민/ 사진제공=tvN

tvN 금요드라마 ‘톱스타 유백이’에서 OK 티켓으로 통하는 전소민의 상큼폭발 애교가 포착돼 시선을 강탈한다.

‘톱스타 유백이’ 제작진은 22일 애교 가득한 모습으로 촬영장에 활기를 불어넣는 전소민(오강순 역)의 비하인드컷을 공개했다.

스틸 속 전소민은 카메라를 향해 상큼 발랄한 미소를 짓고 있다. 특히 놀란 토끼눈으로 앵두 같은 입술을 쭉 내밀고 있는 모습에서 깜찍함이 엿보인다. 꽃받침 포즈로 사랑스러운 비주얼에 화룡점정을 찍었다. 전소민은 추워진 촬영장의 날씨를 ‘마성의 깡순이표’ 긍정 애교로 훈훈하게 데우고 있다는 후문.

전소민은 ‘톱스타 유백이’에서 오강순으로 분해 정극과 코미디를 넘나드는 탄탄한 연기력을 바탕으로 하드캐리의 진수를 선보였다. 성난 들소를 연상케 하는 박치기 몸개그에 코믹한 표정 연기, 안하무인 톱스타와 첫 만남의 아찔한 순간까지 그려냈다. 무한 긍정 에너지의 100% 청정 섬처녀 깡순이를 더욱 사랑스럽게 표현하는 전소민의 다채로운 표정과 제스처, 사투리까지 모든 것이 맞아떨어졌다.

제작진은 “전소민은 촬영장 밖에서는 무한 애교로 배우와 스태프 모두를 기분 좋게 만들다가도 촬영 ‘컷’ 소리가 나면 언제 그랬냐는 듯 깡순이에게 자연스레 녹아 든 모습을 보여준다”며 “항상 자신의 모습을 모니터링하고 유학찬 감독과 끊임없이 대화하는 등 자신만의 오강순 캐릭터를 완성시키기 위해 남다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톱스타 유백이’는 대형 사고를 쳐 외딴섬에 유배 간 톱스타 ‘유백’이 슬로 라이프의 섬 여즉도 처녀 ‘깡순’을 만나 벌어지는 문명충돌 로맨스.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