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 4’ 권혁수 “父 풀 세팅하고 택시 운전, 얼굴 알아보면 잔돈 안 받는다”

[텐아시아=우빈 기자]

‘해피투게더4’ 권혁수 / 사진제공=KBS

배우 권혁수가 아버지의 연예인 병을 낱낱이 폭로했다.

22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4’에서  권혁수는 TV 프로그램에 종종 함께 출연했던 아버지의 연예인 병 초기 증세를 밝혔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권혁수는 TV 출연 이후 택시기사인 아버지가 항상 선글라스와 구두 풀세팅을 한다고 폭로한 것. 뿐만 아니라 권혁수는 “나와 아버지를 알아보는 승객에게는 아버지가 잔돈을 받지 않는다고 하더라”고 밝힌 뒤 “안 받은 잔돈은 저에게 청구하신다”며 아버지의 칼 같은 정산을 공개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한편 이날 권혁수가 ‘해투’ 첫 출연임에도 불구하고 MC들은 “‘해투’에 있는 권혁수가 낯설지 않다”고 입을 모았다. 바로 가수 김경호가 출연할 때마다 자료화면으로 권혁수가 등장했던 것. 이에 권혁수는 “진짜를 보여주겠다”며 성대모사 퍼레이드는 물론 듣기만 해도 아찔한 ‘신체의 비밀’을 공개하기도 했다고. 이에 권혁수의 맹활약에 기대감이 모아진다.

‘해피투게더4’는 매주 목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