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방신기, 日 싱글 ‘젤러스’ 발매 직후 오리콘 차트 1위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동방신기 일본 싱글 ‘Jealous’ 이미지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동방신기가 일본 새 싱글 ‘젤러스(Jealous)’를 발매하자마자 오리콘 차트 1위에 올랐다.

동방신기는 지난 21일 일본에서 발표한 새 싱글 ‘Jealous’로 발매 당일 오리콘 데일리 싱글 차트 1위를 차지해 최정상 인기를 다시 한번 입증했다.

이번 싱글에는 ‘Jealous’와 ‘극장판 요괴워치: FOREVER FRIENDS’의 주제가 ‘大好きだった’(다이스키닷타/정말 좋아했다) 그리고 2곡의 Less Vocal 버전까지 총 4트랙이 수록돼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동방신기는 일본 대표 경제 신문사인 닛케이의 대중문화 전문 월간지 닛케이엔터테인먼트가 12월호를 통해 발표한 ‘2018년 콘서트 동원력 랭킹 TOP 50’에서 현지 및 해외 가수를 통틀어 1위에 오르는 등 굳건한 위상을 확인시켰다.

또 지난 9월부터 일본 10개 지역에서 총 33회에 걸쳐 아레나&돔 투어 ‘동방신기 라이브 투어 2018 ~투모로우~(東方神起 LIVE TOUR 2018 ~TOMORROW~)를 진행해 다채로운 음악과 무결점 퍼포먼스가 어우러진 환상적인 공연을 선사, 현지에서 독보적인 인기 행진을 이어나가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