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비션뮤직, 윤진영 영입 공식화…합류 후 첫 싱글 발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래퍼 윤진영. 사진제공=윤진영 SNS

힙합 레이블 엠비션뮤직이 21일 래퍼 윤진영의 영입을 공식화했다.

엠비션뮤직의 윤진영 영입설은 윤진영이 Mnet ‘고등래퍼2’에 출연한 이후 업계에서 공공연하게 받아들여진 소식이다.

이날 엠비션뮤직은 공식 SNS를 통해 “엠비션뮤직의 새 아티스트 ‘ASH ISLAND'”라고 알리며 “오후 6시 그의 출발을 알리는 새 싱글 ‘DEADSTAR’를 뮤직비디오와 함께 발표합니다”라고 밝혔다.

윤진영 또한 자신의 SNS에 이 소식을 공유하며 뮤직비디오 티저를 함께 올렸다.

윤진영은  ‘고등래퍼2’를 통해 큰 인기를 끈 래퍼로, 랩 네임으로 클라우드(clloud)를 사용했으나 최근 애쉬 아일랜드(ash island)로 변경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