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XID 솔지 “제자리 찾은 느낌…그리웠던 무대, 건강하게 활동할 것”

[텐아시아=우빈 기자]
솔지,쇼케이스

그룹 EXID 솔지가 21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열린 새 앨범 ‘알러뷰(I Love You)’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하트를 그리고 있다. / 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EXID 솔지가 2년 만에 합류한 소감을 밝혔다.

EXID의 새 싱글앨범 ‘알러뷰(I Love you)’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21일 오후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열렸다.

이날 솔지는 갑상선 기능 항진증 완치 후 2년만 복귀에 대해 “너무나 기다렸던 시간이다. 많은 분들께서 환영해주시는 것 같아서 기쁘다”며 “건강하게 열심히 활동하는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이어 “무대도 오랜만이지만 2년 만에 함께한 앨범이기 때문에 그 부분이 새롭게 다가온다. 제 자리를 찾은 느낌이다. 너무 그리웠다”고 덧붙였다.

정화는 “이 순간을 기다려왔다. 지금부터 앞으로의 나날들이 더 기대된다”고 말했다. LE는 “모든 게 제자리를 찾은 느낌이다. 솔지와 함께 재밌는 추억 쌓으며 신나게 활동하겠다”고 솔지를 행복하게 맞이했다.

혜린은 “메인보컬이 드디어 돌아왔다. 안정적인 음악을 들려드릴 수 있을 것 같아 너무 좋다”고 말했다. 이에 솔지는 “혜린이 너무 잘해줬다. 그래서 고맙다”고 성장한 실력을 칭찬했다. 하니 역시 “설레는 순간이다. 어딜 가나 (솔지 언니의 복귀를) 축하해줘서 기쁘다. 매 순간이 설레고 좋은 추억을 만들고 싶다”고 이야기했다.

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