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자친구’ 송혜교, “남편 송중기, 잘 지켜보겠다고 응원”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배우 송혜교가 21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에서 열린 tvN 새 수목드라마 ‘남자친구’ 제작발표회에서 남편 송중기의 응원에 대해 말했다./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송혜교가 tvN 새 수목드라마 ‘남자친구’에 참여하면서 남편 송중기가 “잘 지켜보고 있다고 응원해줬다”고 밝혔다.

21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임피리얼 팰리스 호텔 서울에서 열린 tvN 새 수목드라마 ‘남자친구'(극본 유영아, 연출 박신우, 제작 본팩토리) 제작발표회에서였다.

‘남자친구’는 한 여성과 남성이 쿠바에서 우연히 만나 인연이 되어가는 이야기를 그린 멜로 드라마다.

송혜교는 정치인 아버지의 딸이자 재벌가에서 이혼당한 호텔 대표 차수현 역을 맡았다. 박보검은 서울 서대문구 홍제동에서 태어나 자란 스물 아홉살 청년 김진혁 역을 맡았다.

송혜교는 남편의 응원은 어떤 것이 있었는지에 대한 질문에 “중기 씨는 열심히 하라고 해줬다”고 덧붙였다.

송중기는 박보검의 친한 형으로도 잘 알려져있어 박보검과 송혜교의 호흡에 더욱 큰 기대가 모인 상황이다. 박신우 감독은 “가장 가까이서 본 사람으로서 송중기가 떠오르는 기운은 방송에서 사라질 것이라고 생각한다. 외부 현실(송중기와의 친분)은 보는데 아무 문제 없을 것”이라고 거들었다. 박보검은 송중기가 출연하는 또 다른 tvN 드라마 ‘아스달연대기’와 ‘남자친구’의 성공을 동시에 응원하며 화기애애한 분위기에 힘을 보탰다.

‘남자친구’는 오는 28일부터 매주 수, 목요일 오후 30분에 방송된다. 16부작.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