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이혼’ 배두나, 전남편 차태현VS새 남자 이종혁 어떤 사랑 찾을까

[텐아시아=우빈 기자]

‘최고의 이혼’ 차태현, 배두나, 이종혁 / 사진제공=KBS

‘최고의 이혼’ 차태현은 망설이고이종혁은 직진한다.  

20일 방송되는 KBS2 월화드라마 ‘최고의 이혼’에서 조석무(차태현 분)와 강휘루(배두나 분)의 관계에 새로운 긴장과 낯선 감정이 형성된다.

조석무와 강휘루는 더 멀어졌다강휘루는 조석무의 옆에는 진유영(이엘 분)이 더 잘 어울리는 것 같다고 생각했다그리고 이러한 속마음을 눈물로 쏟아내며 안방극장을 안타까움으로 물들였다조석무는 강휘루를 걱정하면서도 쉽게 다가가지 못했다자신의 무심한 성격으로 이혼을 했고 또 이러한 자신의 성격이 쉽게 바뀌지 않을 것임을 잘 알고 있기 때문이다.

제작진이 공개한 사진 속 강휘루는 자신의 첫 동화 출판 기념회에 있는 모습이다여러 사람들의 앞에서 미소를 짓고 있는 강휘루오기완(이종혁 분)은 이러한 강휘루의 곁에서 그녀를 흐뭇하게 바라보고 있다이와 반대로 조석무는 출판 기념회 한 켠에 앉아 있다강휘루에게 꽃다발을 전하기 위해 왔지만 차마 다가가지 못한 채 망설고있다.

이날 방송에서는 강휘루에게 다가서길 망설이는 조석무와적극적으로 고백하는 오기완의 모습이 그려질 전망이다앞선 예고편에서 조석무는 난 휘루가 언제나 옆에 있을 줄 알았어라고 말하며강휘루의 빈 자리를 실감하는 모습을 보였다이와 함께 강작가님 좋아합니다라고 직진하는 오기완의 모습도 예고되며 세 사람의 관계에 대한 호기심을 더했다.

이런 가운데 만나게 된 조석무강휘루오기완과연 강휘루는 오기완의 고백에 어떤 답을 들려주게 될지 이들의 관계의 향방이 궁금해서 본 방송이 더욱 기다려진다.

‘최고의 이혼’은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