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고의 이혼’ 차태현X배두나X이엘X손석구, 엇갈린 인연들…터진 감정

[텐아시아=우빈 기자]

‘최고의 이혼’ 차태현, 배두나, 이엘, 손석구 / 사진제공=KBS

‘최고의 이혼‘ 차태현배두나이엘손석구가 진심을 쏟아낸다.

19일 방송되는 KBS2 월화드라마 ‘최고의 이혼’에서는 이별한 두 부부 조석무(차태현 분)와 강휘루(배두나 분), 진유영(이엘 분)과 이장현(손석구 분)이 한 자리에 모여 사자대면한다. 

조석무(차태현 분)와 강휘루(배두나 분)는 서로의 행복을 바라며 이별했다미련 가득한 두 사람이었지만결국 쓴웃음을 지으며 진짜 안녕을 고했다진유영과 이장현 역시 마찬가지이장현은 진유영을 여전히 좋아하지만이장현에 대한 진유영의 태도는 냉담할 뿐이었다.

네 사람은 각자의 감정을 표출하고 있다금방이라도 울음을 터뜨릴 것 같은 강휘루의 표정그런 강휘루를 걱정스럽게 바라보는 조석무의 모습이 포착된 것또 무릎을 꿇고 앉은 이장현과 여전히 차가운 표정의 진유영의 모습까지네 남녀의 다양한 감정이 오가는 대화가 심상치 않은 분위기를 짐작하게 한다.

이들의 대화 장면은 각 인물들의 감정을 담고 있어 궁금증을 증폭시킨다강휘루가 눈물 젖은 얼굴로 쏟아내는 진심은 무엇일까또 이장현은 무릎을 꿇은 채 어떤 이야기를 하고 있는 걸까조석무와 진유영은 어떤 감정인걸까제작진은 네 사람이 속마음을 쏟아내는 대화가 그려진다이들 사이에 오고 가는 감정서로에 대한 진심을 담은 폭풍 같은 대화배우들의 열연이 몰입도를 높일 것이다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