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상달빛, 올해 마지막 싱글 ‘밤밤밤’ 오늘(19일) 공개…김윤주 작사∙작곡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옥상달빛 새 싱글 ‘밤밤밤’ 커버/사진제공=매직스트로베리 주식회사

듀오 옥상달빛이 새 싱글 ‘밤밤밤’을 오늘(19일) 발매한다.

‘밤밤밤’은 멤버 김윤주가 작사∙작곡했다. 누구나 느낄 수 있는 일상 속 우울함을 표현한 곡으로 담담하고 솔직한 가사와 대조되는 경쾌한 밴드 사운드가 특징이다.

특히 ‘냉장고를 열어 두고 한참을 고민해’ ‘뭘 먹으면 기분이 좀 나아질까’ 등 누구나 한번쯤은 생각해 보았을 법한 생활 밀착형 가사가 담겼다.

신곡 ‘밤밤밤’은 지난 9월 옥상달빛의 전국투어콘서트 ‘정말 고마워서 갑니다’의 관객들에게 선공개됐다. SNS를 통해 공개된 티저에는 같은 소속사 아티스트 소수빈이 별 출연하기도 했다.

뮤직비디오는 티저와는 달리 밴드 사운드를 표현하기 위해 기존 원곡에서 트럼본, 트럼펫, 바이올린, 비올라를 추가해 새롭게 편곡했다. 총 12명의 연주자가 참여해 라이브로 촬영했다.

소속사 매직스트로베리 사운드는 “옥상달빛의 이번 싱글은 올해 마지막으로 발매하는 곡이다. 발매 후 12월 연말 단독 콘서트에 집중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옥상달빛은 현재 MBC라디오 ‘푸른밤, 옥상달빛입니다’ 고정 DJ로 활동하고 있다. 오는 12월 28일~30일까지 ‘2018 수고했어, 올해도’ 콘서트를 준비하고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