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아연, 신곡 ‘마음아 미안해’ 일부 공개..”아련한 겨울 감성”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백아연. / 제공=JYP엔터테인먼트

가수 백아연이 발매를 앞둔 네 번째 미니음반 ‘디어 미(Dear me)’의 타이틀곡 ‘마음아 미안해’의 일부를 공개하며 팬들의 이목을 끌었다.

백아연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는 19일 정오 공식 SNS를 통해 백아연의 새 음반에 수록된 6곡의 음원 일부가 담긴 영상을 올렸다.

타이틀곡 ‘마음아 미안해’가 처음 소개돼 관심을 모았다. ‘넌 이렇게 버거운데 걘 잘 지내니까’, ‘마음아 미안해 제발 그만해 아파하는 일’이라는 가사를 통해 아련한 감성을 불러일으키며 전곡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마음아 미안해’는 사랑에 상처받은 자신을 위로하는 브릿팝 장르의 곡이다. 백아연의 섬세한 목소리는 몽환적인 일렉트로닉 기타와 드럼, 베이스, 피아노 연주와 어우러져 듣는 이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어루만진다.

이 밖에 ‘진짜 거짓말’ ‘Starlight’ ‘안아줘’ ‘말하지 않아도’ ‘시간은 돌고 돌아서’ 등까지 다른 신곡도 일부 공개해 호응을 얻었다.

1년 6개월 만에 컴백하는 백아연은 오는 21일 오후 6시 새 음반을 발표하고 본격 활동에 나선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