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초 작곡가 오디션 예능 ‘창작의 신’…25일 첫방 확정 (공식)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 music, MBC every1 ‘창작의 신 : 국민 작곡가의 탄생’/사진제공=MBC music, MBC every1

MBC music과 MBC every1 작곡가 공개 오디션 프로그램 ‘창작의 신 : 국민 작곡가의 탄생’을 내놓는다.

‘창작의 신 : 국민 작곡가의 탄생’은 국내 최초 작곡가 공개 오디션으로 K팝을 대표하는 히트 메이커를 발굴하는 예능이다.

이를 위해 국내 대표 작곡가들과 가수들이 패널로 참여한다. 라인업은 아직 공개되지 않았다.

제작진에 따르면 이미 저마다의 사연과 포부를 가진 600여 지원자들이 도전해 승부를 펼쳤다고 한다. 다양한 연령과 직종을 가진 지원자들이 10대 1의 경쟁을 벌인 끝에 60명이 1차 오디션에 지원하게 됐다.

첫 방송에서는 팔색조 도전자들의 면모가 공개된다. 심사위원이 탐을 내는 곡이 다양하게 쏟아진 것은 물론 마음을 사로잡은 비주얼 작곡가, 그리고 훈훈한 작곡가가 갑자기 눈물을 쏟아낸 사연 등 다양한 이야기들이 펼쳐진다.

 ‘창작의 신 : 국민 작곡가의 탄생’은 오는 25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