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김수미, 뒤태 나오는 영정사진 “요단강 건너리”

[텐아시아=우빈 기자]

사진=SBS ‘집사부일체’ 방송화면 캡처

배우 김수미가 세상에서 단 하나뿐인 영정사진을 찍었다.

18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집사부일체’ 사부 김수미가 영정 사진을 부탁했다.

이날 김수미는 이상윤, 이승기, 육성재, 양세형에게 영정 사진을 부탁했다. 멤버들은 저마다 자신만의 스타일이 있는 콘셉트를 준비했다.

육성재는 “저는 섹시”라고 조심스럽게 말했고, 김수미는 “내 스타일이다. 바로 준비해라”며 마음에 들어했다. 육성재는 “최초로 뒤태가 나오는 영정사진”이라며 “사부님, AOA 설현 아시나. 유명한 포즈가 있다”고 설명했다.

육성재의 설명에 김수미는 바로 따라했고 육성재는 “같이 가자는 것 같아서 좀 아닌 것 같다”고 저지했다. 김수미는 “요단강 건너 우리 만나리”라는 노래를 부르며 육성재의 말을 받아쳐 웃음을 자아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