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도깨비는 이혁 “노라조 現 멤버 원흠, 내가 봐도 닮아”

[텐아시아=우빈 기자]

사진=MBC ‘복면가왕’ 방송화면 캡처

‘복면가왕’ 도깨비의 정체는 노라조 탈퇴 후 이혁밴드로 돌아온 이혁이었다.

18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복면가왕’에서는 도깨비의 정체가 이혁으로 밝혀졌다.

2017년 꽃길만 걸으세요로 출연했던 이혁은 “‘복면가왕’ 출연 후 신기한 경험을 많이 했다. 불렀던 노래가 커피 마실 때 밤에 흘러나오더라. 너무 신기하더라. 그런 적이 없었다”고 말했다.

그는 “노라조 새로 들어온 멤버 원흠을 우연히 소개 받았는데 제가 봐도 닮았다. 너무 신기했다고 하더라 조빈 형도”라고 말했다.

이혁은 “이혁 밴드로 발라드. 블루스 등 다양한 음악을 하고 싶다. 하고 싶은 음악을 다 하고 싶다”고 밝혔다.

그는 “2주 간 ‘도깨비’로 같이 해서 좋았다. 드라마 한 번 더 봐야할 것 같다. 눈물 날 것 같다”며 “노라조 음악 외 다양한 음악을 들려줄 수 있어 나름 성공한 것 같다. 기대해주시면 감사하겠다”고 당부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