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게소 GD 떴다”… ‘전참시’ 이승윤, 중장년층 사이 ‘자연인’ 위엄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전참시’/ 사진=MBC 방송화면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의 이승윤이 중장년층 사이에서 GD급 인기를 과시했다.

17일 방송된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자연인’ 이승윤과 ‘훈남’ 강현석 매니저가 촬영을 가던 중 휴게소에 들렀다.

휴게소에 도착한 강현석 매니저는 관광버스에서 등산객들이 내리는 걸 본 후 “지금 나가시면 난리 날 것 같다”고 말했다. 이승윤도 이에 공감했다.

강현석 매니저는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승윤이 형이 ‘자연인’을 하다보니 등산객들에게 인기가 많다”며 “중장년층이 SNS를 한다면 팔로워 수가 GD급 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승윤이 차에서 내리자 강현석 매니저가 말한대로 중장년층 팬들이 몰려들었다. GD의 인기를 방불케 했다. 이승윤은 “중장년층 인기는 그 누구도 부럽지 않다”며 뿌듯해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