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월도 아닌데”… ‘런닝맨’ 유재석, 김종국 긴바지 차림에 ‘울컥’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런닝맨’ / 사진제공=SBS

SBS ‘런닝맨’의 유재석이 가수 김종국의 긴 바지차림에 울컥하고 말았다.

오는 18일 오후 4시 50분 방송되는 ‘런닝맨’은 멤버들의 팀워크를 엿볼 수 있는 ‘당신은 런닝맨을 얼마나 알고 있습니까?’에 이어 레전드 게스트로 다시 돌아온 배우 강한나와 설인아, 레드벨벳의 아이린, 조이가 함께하는 ‘아는 짝꿍’ 커플 레이스로 꾸며진다.

오프닝에서 멤버들은 반바지 매니아 김종국이 긴 바지를 입고 온 모습을 보고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특히 유재석은 “작년엔 12월 중순부터 입지 않았느냐”며 “약해 진거냐. 종국이도 이제 늙었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에 김종국도 반발하지 않고 세월의 무게를 느낀 듯 씁쓸한 미소를 보여 현장을 폭소케 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