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형님’ 신봉선 “송은이, 셀럽파이브 위해 결혼 적금 깼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아는형님’ 셀럽파이브/ 사진제공=JTBC

개그우먼 신봉선이 JTBC ‘아는형님’에서 셀럽파이브가 잘 돼야 하는 이유를 밝혔다.

17일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는 그룹 셀럽파이브 멤버 송은이, 신봉선, 안영미, 김신영이 전학생으로 찾아온다. 신곡 ‘셔터’로 컴백을 앞두고 있는 그들이 주말 오후 웃음 폭탄을 안긴다.

셀럽파이브는 등장부터 남다른 포스를 풍기며 다양한 에피소드를 풀어놓았다. 신봉선은 “활동을 위해 맏언니 송은이가 결혼 적금을 깼다”며 신곡이 잘 돼야 하는 이유를 공개했다. 이어 “그래서 형님들의 많은 도움이 필요하다”며 적극적인 홍보에 나섰다.

이날 셀럽파이브는 홍보를 위해 몸을 사리지 않았다. 데뷔곡인 ‘셀럽이 되고 싶어’ 무대를 선보이며 고난이도 안무를 가볍게 소화했다. 형님들은 엄청난 연습량을 짐작할 수 있는 멤버들의 칼군무에 박수갈채를 보냈다. 셀럽파이브는 자신들의 웃기면서도 슬픈 에피소드를 공개하는 도중에 갑작스럽게 독특한 ‘행복 구호’를 외치며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셀럽파이브의 ‘피 땀 눈물’이 담긴 칼군무 현장은 17일 오후 9시에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