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부 앤 테이크, 사세요’ 30일 첫방…걸스데이 유라, 화가로 변신한 이유는?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N 새 예능 ‘기부 앤 테이크, 사세요’/사진제공=MBN

MBN 새 예능 ‘기부 앤 테이크, 사세요’(이하 ‘사세요’)가 오는 30일로 첫 방송을 확정지었다.

‘사세요’는 스타들이 자신의 재능을 활용해 기부금을 모아 기부하는 기부 예능 프로그램이다.

매주 출연하는 두 명의 스타는 초기자금 5만 원에 자신의 재능을 더해 일정시간 동안 더 많은 기부금을 모으기 위한 활동에 나선다. 최종적으로 더 많은 금액을 모은 출연자의 이름으로 도움이 필요한 곳에 기부된다.

16일 공개된 ‘사세요’의 첫 번째 티저에는 MC 4인방 이휘재, 유라, 문세윤, 슬리피의 모습이 담겼다. 각각 행사 MC, 화가, 제빵사, 마술사 등으로 변신한 채 “사세요”라고 외치고 있다. 이들이 팔게될 재능은 무엇일지 관심이 모아진다.

‘사세요’는 오는 30일 오후 11시 처음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