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이영자 매니저, 아껴뒀던 소백산 힐링 스팟 공개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전지적 참견 시점’/사진제공=MBC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 이영자 매니저 송팀장의 스페셜 에스코트가 펼쳐진다. 

오는 17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 29회에서는 이영자와 매니저의 소백산 힐링 여행 마지막 이야기가 공개된다.

앞서 이영자와 매니저는 송이버섯 라면부터 노래자랑 무대까지 시청자들에게 재미를 선사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매니저가 특별한 장소를 공개해 여행의 대미를 장식한다. 

그는 서울로 출발하기 전 이영자에게 “차 한잔하고 가시면..”이라며 그녀를 자신의 맛집으로 이끌었다고 한다. 이에 자타공인 ‘먹교수’ 이영자가 어떤 반응을 보일지 궁금증이 모인다.

또한 이영자는 영화 ‘엽기적인 그녀’ 속 전지현으로 변신한다. 그가 “은이야~ 송은이~!”라며 참견인들을 향한 속마음을 깜짝 공개했다고.

매니저의 힐링스팟에 대한 ‘먹교수’ 이영자의 평가와 모두를 놀라게 만든 그의 속마음은 오는 17일 방송되는 ‘전지적 참견 시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전지적 참견 시점’은 매주 토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