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트립’ 이휘재X이원일 셰프, 스페인 미식 여행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배틀트립’/사진제공=KBS2

KBS2 ‘배틀트립’에서 MC 이휘재와 셰프 이원일이 스페인 미식 여행을 떠난다. 

오는 17일 방송되는 ‘배틀트립’은 스페인으로 떠난 MC 이휘재, 셰프 이원일과 이탈리아로 떠난 MC 성시경, 셰프 박준우의 ‘MC특집-미식 여행’ 2부로 꾸며진다.

이번 주에는 ‘미식의 나라’ 스페인의 바르셀로나로 떠난 이휘재와 이원일 셰프의 미식 여행 설계가 공개된다. 두 사람은 여행에 앞서 투어 명을 ‘이슐랭 가이드 투어’로 정하고 “이왕 가는 거 스페인의 모든 미식을 경험해보자”라며 결의를 다졌다. 이들이 직접 선정한 바르셀로나의 ‘이슐랭 음식점’은 어디일까.

스페인에 도착한 이휘재, 이원일은 하몽부터 빠에야, 상그리아, 추로스 등 스페인의 소울 푸드를 시작으로 바르셀로나의 맛에 취했다. 너무도 다른 입맛을 가진 두 사람은 음식에 대한 솔직한 평가와 논쟁도 이어갔다.

여행 말미 이휘재과 이원일은 한 마음 한 뜻으로 최고의 음식을 꼽았다고 한다. 서로 다른 두 사람의 입맛을 단숨에 사로잡은 음식의 정체는 무엇일까.

또 두 사람은 “언제 또 바르셀로나에 와 보겠어”라며 ‘관광 담당’ 이휘재의 인도에 따라 카탈루냐 광장부터 람블라스 거리, 벙커 등 바로셀로나의 힙한 장소들을 정복했다고 한다.

‘배틀트립’은 오는 17일 오후 9시 20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