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스케’ 장기하와 얼굴들 “해체 이유? 더 좋은 음악을 할 수 없을 것 같아서”

[텐아시아=우빈 기자]

‘유희열의 스케치북’ 장기하와 얼굴들 / 사진제공=KBS

오는 16일 방송되는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장기하와 얼굴들이 출연한다.

최근 SNS를 통해 공식 해체 발표를 한 장기하와 얼굴들은 올해 12월 31일을 마지막으로 10년 간의 밴드 활동 마무리를 한다고 밝혔다. 갑작스러운 해체의 이유로 “5집 앨범이 좋아서”라고 설명한 장기하는 “더 좋은 음악을 할 수 없을 것이라 생각했다”고 설명했다.

녹화에서는 특별히 장기하와 얼굴들의 밴드 활동 10년사를 살펴보는 시간을 가지기도 했다. 장기하는 그동안 걸어온 길을 되돌아보며 “우리와 비슷한 팀이 없었다는 것 하나만으로도 10년간 잘 해왔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양평이 형’으로 더 익숙한 하세가와 요헤이는 “해체가 아닌, 같이 살던 가족이 같은 동네로 독립하는 거라 생각한다”며 자신의 환갑잔치 때 다시 모여 공연을 할 계획이라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MC 유희열은 오랜 시간 지켜본 장기하와 얼굴들에게 “새로워지기 위한 마무리라고 생각한다”며 응원을 아끼지 않았다. 이날 장기하와 얼굴들은 정규 5집이자 마지막 앨범의 타이틀곡인 ‘그건 니 생각이고’와 ‘싸구려 커피’, ‘우리 지금 만나’, ‘빠지기는 빠지더라’ 등 1집부터 5집까지 그동안 많은 사랑을 받았던 곡들을 선보였다.

‘유희열의 스케치북’은 매주 금요일  밤 24시 10분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