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이승기∙이상윤, 꽃다발 든 이유는?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집사부일체’/사진제공=SBS

SBS ‘집사부일체’에서 꽃다발을 든 이승기와 이상윤의 모습이 포착됐다.

오는 18일 방송되는 ‘집사부일체’에서는 걸크러시의 원조로 알려진 스물한 번째 사부가 등장한다.

방송에 앞서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공개된 사진에는 이승기, 이상윤, 육성재, 양세형의 촬영 현장 모습이 담겼다.

특히 나란히 체크 무늬 옷을 입은 이승기와 이상윤은 꽃다발을 안고 환한 미소를 짓고 있다. 이들은 조심스럽게 어딘가로 들어서고 있다. 

제작진에 따르면 이날 멤버들이 만난 사부는 남다른 ‘센 캐릭터’를 자랑하는 인물이다. 등장부터 존재감을 자랑하며 멤버들을 순식간에 장악했다고 한다.

멤버들은 사부의 포스에 당황 한 것도 잠시, 저마다 준비한 꽃다발을 사부에게 안겨 사부님을 함박 웃음 짓게 만들었다고 한다. ‘집사부일체’ 멤버들에게 꽃다발을 선물받는 스물한 번째 사부는 누구일까.

‘집사부일체’는 매주 일요일 오후 6시 25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