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현, 런던에 떴다…조니뎁·주드로 사이서 빛나는 ‘존재감’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 런던 프리미어에 참석한 배우 수현/ 사진제공=위너브라더스

배우 수현이 영국 런던에서 뜨거운 환호성을 받았다.

지난 13일(현지 시각 기준) 영화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 런던 프리미어 현장에 배우 수현이 등장해 현지 언론은 물론 전 세계 팬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마치 은하수를 수놓은 듯 반짝이는 블랙 롱 드레스를 입고 나타난 수현은 시원하게 드러낸 어깨선으로 시선을 강탈했다. 당당한 자세로 걸크러쉬 매력을 뽐내며 좌중을 압도했다.

특히 레드카펫 위를 걸어가던 도중 쏟아지는 팬들의 함성에 답하기 위해 한걸음 가까이 다가가 직접 싸인을 선물하는 등 매너있는 모습을 보여줬다. 한 명, 한 명과 눈을 맞추는 그녀의 다정한 미소는 남심은 물론 여심까지 매료시켰다고.

출연진들과의 단체 포토월에서는 세계적인 할리우드 스타 주드 로와 조니 뎁 사이에서 빛나는 존재감을 보여 더욱 시선을 끌었다. 또 에디 레드메인, 캐서린 워터스턴, 앨리슨 수돌, 댄 포글러, 에즈라 밀러, 칼럼 터너, 조 크라비츠, 윌리엄 나달란과도 어깨를 나란히 해 글로벌 스타로서의 위상을 입증했다.

영화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는 파리를 배경으로 전 세계의 미래가 걸린 마법 대결을 그린다. 수현은 저주를 받아 뱀이 되는 내기니 역을 맡았다. 지난 14일 국내 개봉 직후, 강렬한 임팩트를 남긴 그녀의 남다른 존재감과 연기에 관람객들의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배우 수현의 파격적인 연기 변신을 만나볼 수 있는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는 현재 극장에서 절찬리 상영중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