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준형∙김민영∙채서진의 ‘커피야, 부탁해’…채널A 주말 편성 확정 (공식)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커피야, 부탁해’/사진제공=비엠컬쳐스, 콘텐츠풀

배우 용준형과 김민영, 채서진이 출연하는 사전제작 드라마 ‘커피야, 부탁해’(극본 서보라 이아연, 연출 박수철)가 오는 12월 1일 채널A에 편성을 확정지었다.

‘커피야, 부탁해’는 마법의 커피를 마신 뒤 미녀가 되어 짝사랑을 이루려는 ‘귀엽고 뚱뚱한 여자’와 사랑 따윈 믿지 않는 훈남 웹툰 작가의 로맨틱 코미디 드라마다. 사전제작으로 지난 가을 촬영을 종료한 뒤 올 겨울 안방극장에 찾아온다.

‘커피야, 부탁해’는 현재 매주 금요일 방송되는 채널A 드라마 ‘열두밤’ 이후 토∙ 일요일에 새롭게 방영되는 드라마다. 그룹 하이라이트의 멤버이자 배우인 용준형과 배우 김민영, 채서진이 주인공으로 출연한다.

용준형은 극 중 훈남 웹툰 작가 ‘임현우’ 역을 맡는다. 까칠하고 시크한 캐릭터다. 웹툰 상에서는 누구보다 연애 고수이지만 현실에서는 사랑을 믿지 않는 반전 매력을 가졌다. 앞서 주연을 맡았던 Mnet 드라마 ‘몬스타’로 호평 받은 용준형의 5년 만의 드라마 복귀다.

김민영이 맡은 캐릭터 ‘이슬비’는 임현우의 문하생이다. 오랫동안 그를 짝사랑했지만 늘 마음속에만 담아두고 있는 인물. 귀엽지만 뚱뚱한 그는 어느 날 한 잔의 커피를 마시며 미녀로 변신한다는 설정. 사랑과 꿈을 이룰 기회를 얻게 된다고 한다. 김민영은 드라마 ‘세가지색 판타지-반지의 여왕’ ‘함부로 애틋하게’, 영화 ‘써니’ 등에 이어 개성 있는 연기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슬비가 마법의 커피를 마시고 변하는 인물인 ‘오고운’은 채서진이 연기한다. 어떠한 커피를 마시느냐에 따라 다양한 이미지로 변신한다. 여신 같은 비주얼로 바뀌어도 따뜻한 내면은 그대로라는 특징이 있다고 한다. 드라마 ‘란제리 소녀시대’, 영화 ‘당신, 거기 있어줄래요’에서 신인답지 않은 안정적인 연기를 펼친 채서진의 연기가 기대된다.

이외에도 드라마 ‘뷰티 인사이드’에 출연한 이태리와 ‘사랑의 온도’에서 차진 연기를 보여준 길은혜, ‘투깝스’ ‘김과장’에 출연한 류혜린 등 다양한 배우들이 함께한다.

‘커피야, 부탁해’는 오는 12월 1일 오후 7시 40분 처음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