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한혜진, 기안84의 새 사무실 찾아간 이유는?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나 혼자 산다’/사진제공=MBC

MBC ‘나 혼자 산다’에서 한혜진, 기안84가 특급 협업을 한다.

오는 16일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는 기안84와 그의 새로운 사무실에 찾아온 한혜진의 에피소드가 펼쳐진다.

두 사람의 만남은 앞서 친남매 같은 티격태격 케미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방송에서는 기안84가 한혜진의 남다른 프로젝트(?)를 위해 뭉쳤다고 한다.

5개월 전 기안84에게 처음으로 태블릿으로 그린 그림 조언을 받았던 한혜진. 그는 그동안 새롭게 그린 작품들을 그에게 보여줬다고 한다. 제작진에 따르면 그 사이 폭풍성장(?)한 그림 실력으로 기안84뿐만 아니라 시청자들 또한 놀라게 할 예정이라고.

자칭 ‘컴맹’인 한혜진은 6개의 단축키에 벅차했다. 기초부터 차근차근 알려주던 기안84는 한혜진의 끝없는 산만함에 “마감 하나 끝낸 것 같다”며 급격한 체력 저하를 호소했다. 두 사람의 심상치 않은 하루가 예고됐다.

‘나 혼자 산다’는 오는 16일 오후 11시 15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