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황민현 “박서준 日 팬에게 선물받아, 팬레터 속 ‘박서준’에 당황”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해피투게더4’/사진제공=KBS2

KBS2 ‘해피투게더4’에 출연한 워너원 황민현이 ‘박서준 닮은 꼴’로 인해 벌어진 사연을 공개한다.

오는 15일 방송될 ‘해피투게더4’에는 워너원 완전체가 출연하는 ‘워너원 특집’으로 꾸며진다. 스페셜 MC로는 한은정, 김지혜가 출연한다.

최근 녹화에서 황민현은 “박서준의 일본 팬에게서 선물을 받은 적이 있다”며  “감사한 마음으로 팬레터를 확인해 보니 ‘박서준’ 이름이 보였다. 날 박서준으로 착각하셨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당시 ‘뮤직뱅크’ MC였던 박서준에게 그 선물을 직접 전달해 드렸다”고 털어놨다.

또한 워너원 하성운은 “샤이니 태민, 방탄소년단 지민과 닮았다는 말을 많이 듣는다”면서 “태민의 어머니도 나를 ‘태민아’라고 부른 적이 있다”고 말해 의구심을 증폭시켰다. 

이에 전현무는 “에피소드가 과한 것이 아니냐”고 했다. 하성운은 “진짜로 있었던 일이다”라며 억울함을 토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해피투게더4’는 오는 15일 오후 11시 1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