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톱스타’ 전소민, “다정한 사람 선호…제 선택은 김지석”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전소민,톱스타유백이

배우 전소민이 14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tvN 드라마 ‘톱스타 유백이’ 제작발표회에서 상큼한 매력을 보여주고 있다./이승현 기자 lsh87@

tvN 새 금요드라마 ‘톱스타 유백이’에 출연하는 배우 전소민이 “다정한 사람을 선호한다”고 밝혔다.

14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톱스타 유백이'(연출 유학찬, 극본 이소정·이시은) 제작발표회에서였다.

‘톱스타 유백이’는 아이돌 그룹 출신 톱배우인 유백(김지석)이 물의를 빚은 후 자숙하러 떠난 섬 여즉도에서 오강순(전소민)을 만나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로맨틱 코미디다. 김지석, 전소민, 이상엽, 허정민 등이 출연한다.

전소민은 오강순 캐릭터에 대해 “여즉도에서 슈퍼를 운영하며 할머니를 사랑하는 해녀”라고 소개했다.

그는 또 “스스로 익숙하고 다정한 사람 선호한다. 만약 김지석 씨와 이상엽 씨를 선택하라고 한다면 극 중에서는 오강순은 최마돌을 고를 것 이고, 현실에서는 당연히 김지석 씨를 선택할 것”이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톱스타 유백이’는 오는 16일부터 매주 금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