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T 127, 23일 정규 1집 리패키지로 컴백…태용·재현·쟈니 비주얼 티저 공개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NCT 127 재현 티저 이미지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NCT 127 태용 티저 이미지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NCT 127 쟈니 티저 이미지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NCT 127이 정규 1집 리패키지 앨범 ‘NCT #127 Regulate’(엔시티 #127 레귤레이트)로 파죽지세 행보를 이어간다.

NCT 127은 오는 23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타이틀곡 ‘Simon Says'(사이먼 세이즈)를 포함한 3곡이 추가 수록된 정규 1집 리패키지의 전곡 음원을 공개한다.

‘사이먼 세이즈’는 묵직한 베이스 리프와 날카로운 신스 사운드가 어우러진 어반 힙합 곡으로 타인의 기대와 사회적 통념에 자신을 맞춰가는 현대인의 모습을 말하는 대로 행동해야 하는 ‘Simon Says’ 게임에 빗대어 표현했다. 잃어버린 정체성을 회복하고 진정한 자아를 찾아나가자는 메시지를 가사에 담아 눈길을 끈다.

NCT 127은 지난 10월 첫 정규 앨범 ‘NCT #127 Regular-Irregular’(엔시티 #127 레귤러-이레귤러)로 미국 빌보드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에서 86위에 올랐다. 또 아이튠즈 종합 앨범 차트 전 세계 22개 지역 1위, 중국 샤미뮤직 한국 음악 차트 1위, 10월 가온 월간 앨범 종합 차트 1위, 음악방송 4관왕 등 뜨거운 반응을 얻은 만큼 이번 리패키지 앨범 역시 높은 관심을 얻을 것으로 보인다.

NCT 127은 오늘(14일) 각종 SNS의 공식 계정을 통해 압도적인 비주얼이 돋보이는 멤버 태용, 재현, 쟈니의 티저 이미지를 공개해 컴백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