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마마 프리미어 인 코리아’, 워너원·신인 12팀·아시아 슈퍼루키 5팀 참석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MAMA 라인업. 사진제공=Mnet

오는 12월 10일 ‘2018 MAMA PREMIERE in KOREA’에 K팝 및 아시아 신인 아티스트가 출동해 퍼포먼스를 펼친다. ‘2018 MAMA’ 영광의 신인상 수상자도 이 날 공개될 예정이다.

‘2018 MAMA PREMIERE in KOREA’는 아시아 음악 축제 ‘2018 MAMA(Mnet Asian Music Awards)’의 포문을 열게 되는 공연이다.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알림관에서 오후 4시 레드카펫과 오후 7시에 시작되는 본 시상식으로 구성된다. 2018년 한 해 동안 글로벌 팬들의 이목을 사로잡은 국내 신인 아티스트 12팀과 아시아 각 지역에서 활약하고 있는 슈퍼루키 5팀이 합세한다.

국내 남자 신인 아티스트로는 하온, 형섭X의웅,김동한, 스트레이 키즈, 더보이즈, 빈첸이 이름을 올렸다.

국내 여자 신인 아티스트로는 프로미스나인, (여자)아이들, 공원소녀, 아이즈원, 이달의 소녀, 네이처가 출연을 확정 지었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2017 MAMA’에서 신인상을 비롯해 3개 부문을 휩쓴 워너원이 참석한다.

아시아 음악 교류와 다양한 아티스트 참여 확대를 위한 ‘Best New Asian Artist’ 부문 신설을 맞이하여 아시아 전역에서 활약 중인 5팀의 슈퍼루키들도 ‘2018 MAMA PREMIERE in KOREA’를 찾는다. Dean Ting(중화권), HIRAGANA KEYAKIZAKA46(일본), Marion Jola(인도네시아), Orange(베트남), The Toys(태국) 등이다.

‘2018 MAMA’ 온라인 투표도 성황리에 진행 중이다. ‘올해의 노래’‘올해의 가수’를 포함한 총 18개 K팝 부문 투표가 펼쳐지고 있으며, 공식 홈페이지와 TikTok APP에서 투표에 참여할 수 있다.

‘2018 MAMA’는 12월 10일 한국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를 시작으로, 12월 12일 일본 사이타마 슈퍼 아레나(Saitama Super Arena), 12월 14일 홍콩 AWE(AsiaWorld-ExpoArena, 아시아월드엑스포 아레나)로 이어진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