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은, ‘붉은 달 푸른 해’ 캐스팅…김선아∙이이경과 호흡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김지은/사진제공=HB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지은이 MBC 새 수목드라마 ‘붉은 달 푸른 해’에 캐스팅됐다.

‘붉은 달 푸른 해’는 의문의 아이, 의문의 사건과 마주한 한 여자가 시(詩)를 단서로 진실을 추적하는 미스터리 스릴러다. ‘마의’ ‘투윅스’ 등을 연출한 최정규 PD와 ‘케세라세라’ ‘마을-아치아라의 비밀’ 등을 집필한 도현정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김지은은 극중 민주 역을 맡아 김선아, 이이경 과 함께 호흡을 맞춘다. 색다른 존재감을 예고했다.

다수의 CF에 출연했던 김지은은 SBS 드라마 ‘착한 마녀전’, 영화 ‘마약왕’ 등으로도 대중과 만났다. 지난달 KBS2 ‘러블리 호러블리’에서 보조 작가 이수정 역으로 출연한데 이어 최근 강윤성 감독의 차기작 ‘롱리브더킹’에 캐스팅됐다.

 ‘붉은 달 푸른 해’는 ‘내 뒤의 테리우스’ 후속으로 11월 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