밴드 장미여관, 활동 중단…”멤버 간 견해 차이”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밴드 장미여관 / 제공=록스타뮤직앤라이브

밴드 장미여관이 활동을 중단한다.

12일 소속사 록스타뮤직앤라이브는 “2011년 육중완과 강준우를 중심으로 결성된 뒤 5인조로 활동을 시작한 장미여관이 멤버 간 견해 차이로 인해 당사와 계약이 종료되는 이날부터 7년 동안의 팀 활동을 마무리 짓는다”고 밝혔다.

이어 “장미여관을 사랑하는 이들에게 어두운 소식을 전하게 돼 마음이 무겁다”며 “육중완과 강준우는 육중완밴드라는 이름으로 새로운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또한 “윤장현·임경섭·육중완·배상재·강준우의 향후 활동에 많은 관심과 응원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2011년 ‘너 그러다 장가 못간다’로 데뷔한 장미여관은 2012년 KBS2 밴드 서바이벌 ‘TOP밴드2’에서 얼굴을 알렸다. 이후 육중완이 MBC ‘나 혼자 산다’에 출연하며 인기를 얻었고, 장미여관 역시 MBC ‘무한도전’ 등에 등장해 이목을 끌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