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 멤버들, “나만의 브랜드 만들라” 사부 조언에 “도대체 나다운 게 뭔데”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SBS ‘집사부일체’/사진제공=SBS

SBS ‘집사부일체’ 멤버들이 ‘나만의 브랜드’ 만들기에 도전한다.

11일 오후 6시 25분에 방송되는 ‘집사부일체’에서는 멤버들의 자존심을 건 대결이 공개된다.

이승기, 이상윤, 육성재, 양세형이 만난 스무 번째 사부는 멤버들에게 ‘나만의 브랜드’를 만들라는 미션을 제시했다. 사부의 말에 멤버들은 “한 번도 생각해본 적 없다”며 깊은 고민에 빠졌다.

이들은 ‘나만의 브랜드’에 대해 고심하며 프레젠테이션을 만들어 발표했다. 멤버들은 경쟁심에 불탄 나머지 다른 멤버들의 발표에 “너답지 않다” “사기 아니냐”며 지적을 퍼부었다. 또한 ‘브랜드 전문가’인 사부의 냉철하고 예리한 질문이 이어지자 당황해 말을 더듬기까지 했다.

결국 말 그대로 ‘멘탈 붕괴’에 빠진 한 멤버는 “도대체 나다운 게 뭔데!”라며 오열해(?)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어 ‘나만의 브랜드’를 만들어 판매하게 된 멤버들 사이에는 불꽃 튀는 경쟁이 시작됐다. 모두의 예상을 뒤엎는 뜻밖의 결과에 멤버들은 또 한 번 ‘멘탈 붕괴’에 빠졌다는 후문.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