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 2일’ 차태현, 팝콘 향한 구애의 몸짓…멤버들, 겨울맞이 첫 입수 도전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1박 2일’/사진제공=KBS2

 KBS2 ‘해피선데이-1박 2일 시즌3’(이하 ‘1박 2일’)에서 차태현이 ‘팝콘 주워먹기 종결자’가 된다.

오늘(11일) 방송되는 ‘1박 2일’는 충청남도 공주와 서천으로 떠난 ‘계룡산 단풍놀이’ 두 번째 이야기가 펼쳐진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에는  촬영 중 팝콘 먹기에 심취한 차태현의 모습이 담겼다. 차태현은 그릇에 담긴 팝콘을 주섬주섬 챙겨 먹고있다. 또한 두 손으로 공손히 그릇을 든 채 무언가를 오매불망 기다리는 모습도 포착돼 궁금증을 모은다.

최근 녹화에서 멤버들은 야외취침을 위해 ‘팝콘 많이 잡기’ 미션에 도전했다. 그러던 중 차태현이 촬영 중 예측 불가한 4차원 매력을 펼쳐 제작진마저 웃음짓게 만들었다고 한다. 차태현은 공중으로 튀어 올라오는 팝콘을 그릇으로 받던 중 “이거 먹어도 되지?”라고 했다. 이후 보는 것만으로 침이 고이는 폭풍 먹방을 벌였다고. 급기야 양이 차지 않은 듯 테이블 아래에서 쏟아지는 팝콘비를 향해 구애의 몸짓을 펼쳤다. 그의 돌발 행동이 촬영장을 폭소케 했다는 후문.

이밖에도 이번 방송에서는 지난주 계룡산 정기를 받기 위해 가을맞이 산행에 나선 여섯 멤버들의 모습이 안방극장의 시선을 끌 예정이다. 이번주는 겨울맞이 첫 입수에도 도전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