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성훈, 철인 3종 대회 첫 도전…전체 5위 차지

[텐아시아=우빈 기자]

‘나 혼자 산다’ 성훈 / 사진=MBC 방송화면 캡처

배우 성훈이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철인3종 경기에 도전했다.
지난 9일 방송된 ‘나 혼자 산다’에서는 철인 3종 대회를 위한 성훈의 모습이 그려졌다.
철인 3종 대회 도전을 위해 하루 전 대회장을 향한 성훈은 바나나를 다발로 가지고 다녀 시선을 집중시켰다. 순식간에 바나나 5개를 해치우며 먹성훈의 저력을 보여준 그는 철인새내기 다운 허당미(美)로 또 한 번 큰 웃음을 선사했다.
성훈은 대회 준비부터 많은 도움을 준 션과 함께 주변 선수들의 챙김을 받았다. 덕분에 등록부터 시작까지 탈 없이 준비할 수 있었으며 특히 자칫하면 기록 칩을 착용하지 않고 출전할 뻔한 위기에서 벗어나 안방극장도 함께 안도의 한숨을 내 쉴 수 있었다.
첫 경기인 수영에서 상위권에 들며 쾌조의 스타트를 끊은 그는 사이클을 앞두고 긴 준비시간으로 관중들의 잔소리를 들어 깨알 재미를 더했다. 무릎 통증에 고통스러워하면서도 5km 마라톤까지 무사 완주, 자신이 속한 연령대에서 전체 5위, 수영에서는 1위 왕좌를 거머쥐며 자신과의 힘든 싸움에서도 승기를 들었다.
‘나 혼자 산다’는 매주 금요일 밤 11시 15분에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