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미더머니777’ 우승자는 나플라, 2억 상금에 “엄마, 드디어 한 발 올라왔다” 소감

[텐아시아=우빈 기자]

‘쇼미더머니777’ 우승자 나플라 / 사진=Mnet ‘방송화면 캡처

Mnet ‘쇼미더머니777’ 우승자는 나플라였다.

지난 9일 방송된  ‘쇼미더머니777’에서는 TOP3 나플라, 루피, 키드밀리의 최종 공연이 펼쳐졌다.

‘쇼미더머니777’의 가장 강력한 우승후보는 나플라. 예선부터 주목을 받았던 그는 본선을 거쳐 결승전에서도 끼를 쏟아내며 완벽한 무대를 펼쳤다. 그리고 이변없이 나플라가 우승을 차지했다.

나플라는 “‘쇼미더머니’를 하면서 프로듀서 형들이 정말 고생이 많았다. 특히 기리보이 형이 몇 곡을 만들었나 모른다”며 프로듀서 기리보이와 스윙스에게 감사한 마음을 드러냈다. 기리보이는 나플라의 말에 눈물을 흘리며 기쁨을 함께 했다.

앞서 나플라는 “돈을 벌기 위해 ‘쇼미더머니’에 나왔다”고 목적을 밝혔다. 그는 어릴 때부터 돈을 벌어야 한다는 마음을 가졌다면서 “상금을 부모님께 드릴 거다. 힘들게 일을 하고 계신다”고 했다. 우승으로 인해 2억 원의 상금을 차지한 나플라는  “엄마”라고 외친 뒤 ” 드디어 한 발 올라왔다. 더 빛날 때 꼭 초대하겠다”고 말해 감동을 안겼다.

한편 이날 2등은 루피가 3등은 키드밀리가 차지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