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유, 韓→亞 넘나든 기록 경신…아시아 3개국 공연 ‘매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아이유 콘서트 포스터. / 제공=카카오M

가수 아이유가 국가를 넘나들며 콘서트 매진을 기록했다.

아이유 소속사 카카오M 관계자는 9일 “아이유가 ‘2018 아시아 투어 콘서트-이 지금’이 국내 4회 공연을 포함해 오는 12월 열리는 홍콩·싱가포르·방콕 투어 공연을 통해 매진 기록을 쓰고 있다”고 밝혔다.

오는 12월 8일 홍콩을 시작으로 15일 싱가포르, 16일 태국 방콕에서 열리는 아이유의 이번 콘서트는 예매 시작과 동시에 티켓이 동났다고 한다. 홍콩과 싱가포르 공연은 예매시작 직후 ‘초고속 매진’을 기록해 이후 시야 제한석을 포함한 추가 좌석까지 열었다.

아이유는 앞서 부산과 광주, 서울에서 열리는 국내 전국 투어 콘서트 티켓 예매에서도 매진을 달성했다. 오는 17일과 18일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열리는 콘서트는 예매 시작 당시 홈페이지 동시 접속자만 5만 명을 넘어섰다고 한다. 여성 솔로 가수로는 처음으로 양일 공연이 1분 만에 매진됐다.

올해 데뷔 10주년을 맞은 아이유는 이번 투어 콘서트를 한층 웅장하고 화려하게 꾸밀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