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왠, 오는 11일 신곡 ‘그림’ 발표…”쓸쓸한 발라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오왠. / 제공=디에이치플레이엔터테인먼트

가수 오왠(O.WHEN)이 오는 11일 새 싱글 음반 ‘그림’을 발표한다.

오왠은 이번 음반에 타이틀곡 ‘그림’과 ‘가을의 끝자락’을 담았다. 소속사 디에이치플레이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단조로운 편곡에 현악기 연주를 접목해 오왠의 음색이 더욱 매력적으로 담겼다”고 소개했다.

포크 발라드 장르인 ‘그림’은 평생을 애틋하게 사랑하며 사시는 부모님을 지금껏 지켜보며 변하지 않는 사랑의 소중함을 오왠의 감성으로 풀어낸 곡이다. 이어 ‘가을의 끝자락’은 사랑하는 사람과 석양이 지는 해변을 함께 거닐고 싶다는 내용이다.

디에이치플레이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이번 신곡은 오왠이 직접 어쿠스틱 기타 연주를 해 한층 풍성하고 따뜻한 분위기로 완성됐다”고 설명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