딘(DEAN), 새 싱글 ‘하루살이’ 오늘(8일) 공개…설리∙라드 뮤지엄 참여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딘 ‘하루살이’ 커버/사진제공=유니버설뮤직, 줌바스

가수 딘(DEAN)의 새 싱글 ‘하루살이(ft. 설리, Rad Museum)’이 오늘(8일) 베일을 벗엇다.

이번 싱글 ‘하루살이’는 원나잇 스탠드라는 주제를 풀어낸 곡이다. 낯선 이와 충동적인 하룻밤을 반복하며 느끼는 후회와 그럼에도 하루하루를 살아가는 이들의 이야기를 담았다. 

소속사에 따르면 딘은 이 곡을 통해 ‘후회를 반복하며 살아가는 사람들을 주변에서는 부정적으로 바라보지만 결국 우리 모두 각기 다른 실수를 하며 살아가는 똑같은 사람’임을 말하려 했다고 전한다.

피처링으로는 라드 뮤지엄(Rad Museum)과 설리가 참여했다. 또 앨범 ‘Freudian’으로 호평받은 알앤비 아티스트 다니엘 시저(Daniel Caeser)의 목소리가 더해져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소셜미디어를 주제로 외로움을 표현한 전작 ‘instagram’에 이어 원나잇 스탠드와 후회를 노래한 ‘하루살이 (ft. 설리, Rad Museum)’까지 선 공개된 2개의 싱글을 통해 딘은 다가오는 정규앨범 ‘130 mood : RVNG’의 윤곽을 그려 나간다.

딘의 신곡 ‘하루살이(ft. 설리, Rad Museum)’는 현재 모든 음원 서비스사를 통해 들어볼 수 있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