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장금이 보고있다’ 권유리X신동욱, 로맨스는 시작될까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대장금이 보고있다’/사진제공=MBC

MBC 예능 드라마 ‘대장금이 보고있다’(연출 선혜윤 오미경)의 신동욱과 권유리가 함께 가을 바다로 떠난다.

‘대장금이 보고있다’에서 신입사원 복승아(권유리)는 팀장 한산해(신동욱)와 함께 밥을 먹으며 식사의 행복함과 즐거움을 알아 가는 중. 지난 방송에서 승아는 소고기를 사준 산해가 자신에게 흑심(?)이 있다고 생각했다.

8일 공개된 사진 속 신동욱과 권유리는 다정한 데이트를 즐기고 있다. 두 사람의 로맨스가 본격적으로 시작될지 궁금증이 모인다. 또한 이날 방송에서는 해산물을 주제로 한밤의 시청자들을 유혹할 예정이다.

‘대장금이 보고있다’는 오로지 먹는 게 낙이고, 먹기 위해 사는 삼남매의 로맨스와 먹방을 담는다. 해산물과 함께 하는 다섯 번째 밥상은 8일 오후 11시 10분에 공개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