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PHOTO]오멸 감독 “전혜빈 천생연분부터 팬이었다’

[텐아시아=조준원 기자]오멸 감독이 8일 오전 서울 중구 을지로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영화 ‘인어전설’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오멸 감독,인어전설

오멸 감독이 8일 오전 서울 중구 을지로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린 영화 ‘인어전설’ 언론시사회에 참석하고 있다.

‘인어전설’은 제주 해녀들의 우여곡절 싱크로나이즈드 도전기를 그린다.

전혜빈, 문희경, 이경준, 강래연 등이 출연하며 오는 15일 개봉한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