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노트 “우리의 롤모델은 신화입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드림노트가 7일 오후 4시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첫 번째 미니음반 ‘드림라이크(Dreamlike)’의 쇼케이스를 열었다. / 조준원 기자 wizard333@

“롤모델은 신화 선배님입니다.”

그룹 드림노트가 7일 오후 4시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열린 첫 번째 미니음반 ‘드림라이크(Dreamlike)’의 쇼케이스에서 이같이 말했다.

드림노트는 배우 봉태규와 가수 왁스 등이 소속된 아이엠 코리아(iMe KOREA) 엔터테인먼트에서 준비한 8인조 걸그룹이다. 팀 이름은 ‘DREAM(꿈)’, ‘드림(드리다)’의 중의적 표현과 ‘NOTE(아이들의 공간)’ 등의 단어를 합쳐 ‘언제나 팬들에게 꿈을 드리고 그 꿈을 함께 이뤄간다’는 뜻이다.

수민은 “우리의 롤모델은 신화이다. 가요계에서 오랫동안 활동하면서 변함없이 열정적인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선배님들이다. 우리 역시 열심히 해서 ‘롱런’하고 싶다”고 밝혔다.

리더 보니는 “가요계의 ‘라이징 스타’가 되겠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새 음반의 타이틀곡 ‘드림노트’는 레트로 팝 장르로, 청량한 분위기의 곡이다. 가사에는 소녀들의 당찬 각오를 녹였다. 이외에도 이번 음반에는 인트로 ‘빛의 시작 dreamin’tro’와 ‘좋아하나봐’ ‘프레쉬! 프레쉬!(FRESH! FRESH!)’ 등 4곡이 담겨있다.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악사이트에 공개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