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재석 新버라이어티 ‘미추리’의 비밀이 밝혀진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미추리’ 스틸/사진제공=SBS

예고편만으로도 화제를 몰고 온 유재석의 ‘新 예능’ SBS ‘미추리 8-1000‘이 오는 9일 오후 11시 20분에 처음 공개된다.

‘미추리 8-1000’은 유재석을 비롯한 8인의 스타들이 ‘미스터리 추적 마을’ 미추리에서 예측불허 상황에 놓이게 되면서 사건이 벌어지는 ’24시간 시골 미스터리 스릴러’ 예능이다.

무엇보다 유재석이 ‘무한도전’ 이후 도전하게 된 첫 버라이어티 예능이라는 점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유재석은 ‘미추리 8-1000’에서 대체불가 국민MC다운 맹활약으로 중심축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

유재석과 함께 하는 출연진으로 드라마 ‘내 아이디는 강남 미인’에서 연기력은 물론 스타성까지 인정받은 임수향, 당돌한 막내이자 예능 대세로 떠오른 블랙핑크 제니가 합류했다. 또한 ‘예능 신생아’ 김상호, 강기영, 송강에 믿고 보는 양세형, 장도연, 손담비가 함께한다.

출연진은 사전 정보 없이 온 촬영장에서 예상치 못한 반전을 맞닥뜨리고 대혼란에 빠졌다. 하지만 이내 역대급 ‘케미’로 촬영장의 분위기를 뒤흔들어 놓았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