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외국인’ 박명수, “‘무한도전’ 김태호PD 움직이고 있다는데…나한테는 연락 안와”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박명수,방문교사

박명수/사진=텐아시아 DB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의 박명수가 출연 소감을 밝혔다.

7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 골든마우스홀에서 ‘대한외국인’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이날 박명수는 “용만이 형을 참 좋아한다. 내가 93년에 데뷔했는데, 리스펙하는 사람 중에 한 명이다. (김용만이) 93년도에는 유행어가 있는데 그 이후로는 하나도 없더라”고 말했다.

또 “‘무한도전’ 김태호 PD가 소문으로는 MBC 안에서는 발빠르게 움직이고 있다고 하는데, 나한테는 연락이 없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대한외국인’은 10명의 외국인 출연자들과 5명의 한국 스타들이 한국에 관한 퀴즈를 풀며 대결하는 퀴즈 예능이다.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